즐겨찾기+  날짜 : 2020-12-02 오전 07:15: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금정북부역세권 개발 난항


편집부 기자 / rch2927@korea.com입력 : 2020년 07월 02일

ⓒ 경기헤럴드



금정북부역세권개발은 2019년 6월 출범하여 잘 진행되다가 한 차례 시행사가 바뀌었다. 금정북부역세권의 한 관계자는 “금정역세권개발을 주도하던 B사와 최근 계약을 체결한 A시행사와 B사 간의 갈등이 고조되고 있다. 이 와중에 B사 소속 지주작업 직원이 인근에 사무실을 낸 A사에 출입하여 A사와 B사 간의 갈등은 더 증폭되고 있다.”고 안타까움을 호소했다.
지역주민 모씨는 이를 두고 어떡해 이런 일이 있을 수 있는지 모르겠다. 낙후된 지역을 개발해서 군포시 랜드마크를 만들겠다는 희망과 포부는 사라지고 이권에 휩싸이는 모습을 지역주민들이 알까 걱정이 된다고 타협을 주문했다.
이에 대하여 금정북부역세권을 주도하는 B사는 A시행사와 체결한 계약을 해지 또는 계약 취소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에 A시행사는 이 참에 금정북부역세권개발사업을 주도하고 있는 B사를 배제하고 자신들이 직접 지주작업을 하려고 하고 있다는 소문도 퍼지고 있다.
본지는 이러한 문제에 대해 잘 모르는 주민들을 위해 변호사의 자문을 얻어 대법원 판례를 들었다. 법무법인 C변호사는 “부동산이중매매계약에 관하여, 대법원의 확고한 입장은 ‘매도인(지역주민)과 매수인(B사) 당사자 사이에 매매계약의 이행이 진행되어 다른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임의로 계약을 해제할 수 없는 단계에 이른 때에는 그 계약의 내용에 좇은 채무의 이행은 채무자로서의 자기 사무의 처리라는 측면과 아울러 타인 사무 처리라는 성격을 동시에 가지에 되므로 이러한 경우 그 채무자(지역주민)가 제3자와 매매계약을 다시 하였을 경우 배임죄의 주체인 ’타인의 사무를 처리하는 자의‘의 지위에 있으므로 지역주민이 B사와 계약체결을 체결한 이후 다시 제3자와 매매계약을 체결하는 경우에는 비난가능성이 매우 높은 전형적인 임무 위배행위에 해당하여 배임죄에 해당하며, 이러한 상황을 알고 지역주민(지주)과 다시 부동산매매(교환)계약을 체결한 자(시행사)도 배임죄의 공범이 된다고 한다. 또한 B사와 매매(교환)계약을 체결한 토지소유자가 제3자와 부동산매매계약을 다시 체결하였을 경우 민사상 손해배상책임도 진다.”라고 판례를 소개했다.
C변호사는 “어느 지역이든 지역주민들에게 돈을 더 많이 줄테니 다시 계약을 체결하자고 하는 업체와 다시 계약을 체결할 경우 B사와 계약을 체결한 지역주민들은 민·형사상의 책임을 면하지 못하게 되므로 각별한 주의를 요한다.”고 조언해 주었다.
지역발전을 위해 개발에 적극적으로 동참한 지역주민들은 “이러한 상황을 보고 이래서는 우리지역 개발이 점점 늦어질거라며 안타까운 눈길을 보내면서 A시행사와 B사가 지금이라도 대화와 타협으로 사업이 빨리 진행되길 바란다.”고 하소연했다.


편집부 기자 / rch2927@korea.com입력 : 2020년 07월 02일
- Copyrights ⓒ경기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안양시의회 정완기 의원 “안양시청 부지 재개발해야”
송정지구 중학교 유치가 절실히 필요하다
군포시 중앙도서관, 2020년 ‘책 읽는 가족’ 시상
고향과 모교에 책보내기운동(13)-2,000개 기관목표(현재 814 여개 기관 배포)
의왕시 생활개선회 사랑의 김장 나눔행사 진행
새안양로타리클럽, 사랑의 손길로 회원을 위한 김장김치 담그기 행사 실시
경기도노인종합복지관협회, 제8대 윤호종 회장 취임
군포시 소재 SM파워텍(주) 병역특례기업으로 선정
군포시의회, 시민향한 의원발의 봇물
황금 돼지
경기도·의회
이재정 교육감, “모든 도민 가정에 사..
이재정 교육감, “모든 도민 가정에 사랑의 열매 맺길 기대”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조광희 도의원, “코로나 잡고.. 
정희시 도의원, 군포시 장수마.. 
경기도의회, 전국 지방의회 최.. 
경기도의회 경기교통공사 인사.. 
박근철 대표의원 더민주당 전.. 
성남·양주·의왕, ‘2020 시.. 
아름다운 사람들
진인사대천명으로 새로운 세계를 개척하는 엄다.. 
만인의 꿈을 안고 작은이들의 벗이 되고 있는 심.. 
긍정과 가능성으로 멈추지 않는 도전정신의 남경.. 
민본사상으로 변호사상을 세우고 있는 박경훈 변.. 
제호 : 경기헤럴드 / 주소: (15865) 경기도 군포시 산본로323번길 20-33 대원프라자 801호 / 발행인 : 임종호
편집인 : 임종호 / mail: ggherald@naver.com / Tel: 031-427-0785 / Fax : 031-427-1773
정기간행물 : 경기다01029(2007년 09월 17일) / 인터넷신문사업등록증 : 경기아 51770(2017년 12월 22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종호
Copyright ⓒ 경기헤럴드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8,725
오늘 방문자 수 : 16,555
총 방문자 수 : 17,077,879